Monday, July 4, 2011

Lee Min Ho's Capture of Airport Fashion in a suit, Graduate of Suit Style and "Suit Min Ho"

Lee Min Ho is making a show case with his images on airport, with his Airport Fashion.
On SBS "City Hunter", Lee Min Ho is showing his mellow charisma and smooth style, but now's the opposite, Lee Min Ho is introducing his fashion like a new neat employee with his appearance on the airport.
The released photos of Lee Min Ho recently is as Cantata Model, and he's participating in a event in Jeju Island from Gimpo Airport , and he seems to be back in shape.
Attending a festival, Lee Min Ho's appearance on the photo looks loose, not nervous, and it's revealed on his clothing. Wearing a sky-blue, white shirts with a sleeves and black pants and also belt, his appearance makes a neat atmosphere. 
Netizens is giving comments to Lee Min Ho's appearance, such as " He's coming back from the event, looks like a new employee that just get out from work..", " he look so modest with the suit, i had no idea that he could look so wonderful.."," Our company would definitely recruit him.." and " With his Airport Appearance, he definitely graduate suit style.."
Meanwhile, there was an official statue because of Lee Min Ho's suit fashion show, and also on his drama, and it's "Suit Min Ho".

Korean Original Text:

이민호 공항패션 포착, 정장차림 신입사원 포스 ‘역시 수트민호’

[뉴스엔 최신애 기자]

이민호가 신입사원 이미지가 흐르는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SBS '시티헌터'에서 강한 카리스마와 부드러운 멜로의 상반된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이민호가 이번에는 깔끔한 신입사원 패션으로 공항에 나타나 여심을 흔들었다.

공개된 사진은 최근 이민호가 모델로 활동중인 칸타타에 주관하는 제주도 행사에 참석하고 돌아오는 김포공항에서 찍힌 모습으로 알려졌다.

사진 속 이민호는 행사장에 참석한 모습보다 한층 긴장이 풀린 듯 보였다. 이는 그의 착복에서 드러났다. 이민호는 팔을 걷어 입은 스카이 블루셔츠와 블랙의 정장 바지에 벨트를 착용해 깔끔하면서도 댄디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민호의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행사를 마치고 돌아오는 모습이 퇴근하는 신입사원 같다", "수수한 정장 차림의 모습이 이렇게 멋있을 줄이야", "우리 회사에도 이런 신입사원을 뽑아 주세요", "공항에서 신입사원 흉내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민호는 공식석상과 드라마에서 보여준 수트 패션으로 '수트 민호'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최신애 기자 yshns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Original Source: newsnate
English Translation: Monika

No comments:

Post a Comment